괴산군, 친환경 쌀 사용 음식점 현판 수여

괴산군, 친환경 쌀 사용 음식점 현판 수여

괴산군 제공괴산군 제공충북 괴산군은 14일 지역에서 생산된 친환경 쌀을 사용하는 음식점을 지정해 친환경 쌀 음식점 현판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정된 음식점은 괴산읍 '상록숯불갈비'와 '괴산다슬기식당', '다래정', '일억식당', '별미식당', '고궁식당', '산수식당', '괴산모듬전집', '금봉이네', '괴산동부장례식장', 연풍면 '조령휴게소', 칠성면 '친구네', 문광면 '신기송어횟집', 청천면 '솔뫼골식당', 청주의 '청학동참숯불구이' 등 모두 15곳이다.

이로써 지금까지 현판을 받은 음식점은 모두 32곳으로 늘었다.

친환경 쌀 음식점으로 지정되면 일반 쌀 대신 친환경 쌀을 구매할때 발생하는 차액 보전을 위해 1㎏당 1100원이 지원된다.

괴산군은 앞으로 청주 등 대도시에 지역 친환경 쌀 사용 음식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군 온라인 쇼핑몰 '괴산장터'를 통해 햅쌀 출하시기에 맞춰 선착순 쌀 증정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괴산순정농부 쌀' 판로 확대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