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청주 이차전지 소부장 특화단지 공식 지정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충북 청주 이차전지 소부장 특화단지 공식 지정

"이차전지 4대 핵심소재 세계 최강, 세계 1위 특화단지 만들 것"

충북도 제공

충북도 제공
충북 청주 오창과학산업단지 일원이 정부가 '첨단산업 세계공장'으로 육성하는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 특화단지로 공식 지정됐다.

충청북도는 2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소부장 특화단지 지정식에서 이시종 충청북도지사가 이차전지 소부장 특화단지 지정서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산자부 성윤모 장관과 이 지사, LG에너지솔류션 김종현 대표이사, 에코프로비엠 권우석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충북 청주 소부장 대상지역은 엘지에너지솔류션과 에코프로비엠, 파워로직스, 아이티엠반도체 등이 위치한 오창과학산업단지와 방사광가속기가 들어서는 오창테크노폴리스일반산업단지이다.

정부는 앞으로 소부장 특별법에 따라 협의회를 구성해 지역별 특성에 맞는 맞춤형 지원전략을 수립하고 범부처 차원에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충북도는 특화단지를 이차전지 생산과 연구개발 거점으로 육성해 이차전지 4대 핵심소재 분야에서 세계 최강국으로 도약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이를 위해 사업화 역량 강화와 기반.공동시설 확충, 생산허브 구축, 정주여건 개선 등을 중점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사업화를 위해서는 신속한 신뢰성 검증과 양산테스트가 중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시험평가 관련 사업을 우선 추진할 계획이다.

중점 추진 분야에 대한 세부사항은 차기 소재부품장비 경쟁력강화 위원회를 통해 확정된다.

이시종 충청북도지사는 "앞으로 특화단지를 생산 뿐만 아니라 차세대 R&D 거점으로 육성해 세계 최고 수준의 클러스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