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우 충북교육감, 코로나19 이후 학교 혁신 방안 주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김병우 충북교육감, 코로나19 이후 학교 혁신 방안 주문

(사진=자료사진)

(사진=자료사진)
김병우 충청북도교육감이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새로운 생활방식과 사회구조의 변화를 반영한 학교지원과 혁신 방안 모색을 주문했다.

김 교육감은 22일 열린 간부회의에서 "사회가 코로나19 이전과 이후로 나뉘면서 생활방식이나 사회구조에도 크고 작은 변화가 일고 있다"며 "교육의 지향도 다양한 분야의 새로운 아이디어를 이야기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학교지원과 혁신학교를 넘어선 학교의 혁신, 마을과 함께 학교 울타리 안팎의 관계와 소통에 대한 길을 찾아가자"고 당부했다.

김 교육감은 또 "학교는 지식 습득만이 아니라 공동체성을 지닌 민주 시민을 양성하는 것이 목적"이라며 "원격수업의 부족함을 등교수업을 통해 채워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아직 이태원 사태 이후 감염 확산에 대한 사회적 우려가 남아 있다"며 "하지만 그동안 아이들을 맞을 준비를 빈틈없이 했고, 방역 당국의 촘촘한 지원과 지역사회와 연대도 탄탄하기에 이 어려움을 잘 극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