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지역 고교 시험 출제 오류 잇따라

   충북교육청 전경

충북교육청 전경

충북지역 일부 고등학교가 시험 출제 오류 등 부실한 학사관리를 하다 충북도교육청 감사에 적발됐다.

A고교의 한 교사는 2016학년도 1학기 중간고사 출제 오류로 한 문제를 모두 정답처리했고 기말고사에서도 출제 오류로 복수 정답 처리해 주의 처분을 받았다.

B고교 3명의 교사들은 2016학년나 2017학년도 중간고사와 기말고사에서 문제 출제오류로 복수 정답 처리를 해 각각 경고와 주의처분을 받았다.

이 학교의 한 교사는 교감이 출장으로 자리를 비우자 정상적인 결재 절차 없이 학생 47명의 생활기록부를 정정했다가 주의 처분을 받았다.

이외에도 학교 운동부 식자재 관리를 허술하게 하거나 사전에 근무상황을 신청하지 않고 6일간 연가를 사용한 뒤 사후복무 처리를 한 중학교 교사 등이 적발됐다.

도교육청은 이들 9개 유·초·중·고교 학교장과 교사 등에게 경고 5건과 주의 52건의 신분상 조처를 통보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