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 폭발 17명 부상 청주 시내버스 국과수 감식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타이어 폭발 17명 부상 청주 시내버스 국과수 감식

(사진=자료사진)

(사진=자료사진)
17명의 부상자가 발생한 충북 청주 시내버스 타이어 폭발 사고의 원인을 밝히기 위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청주청원경찰서는 15일 타이어가 터진 버스에 대한 정밀 감식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다고 밝혔다.

국과수는 사고 버스의 타이어와 운행기록장치 등을 수거해 사고 원인 등을 분석할 계획이다.

경찰은 운전기사 A(53)씨와 버스업체 등을 상대로 노후 타이어 사용, 정비 소홀 등 업무상 과실 여부도 들여다보고 있다.

앞서 13일 낮 12시 50분쯤 청주시청 앞 정류장을 지나던 한 시내버스의 타이어가 터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여고생 1명이 다리를 심하게 다치는 등 승객 17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