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리산 벚꽃 개화...다음주 절정

(사진=속리산국립공원사무소 제공)

(사진=속리산국립공원사무소 제공)
속리산 정이품송와 법주사 구간에 벚꽃이 다음 주 절정에 이르겠다.

19일 다음 주 정이품송 주변과 조각공원부터 법주사탐방지원센터 앞까지의 도로와 하천 변에 벚꽃이 만개하겠다고 내다봤다.

관람객들은 속리산국립공원 내 세조길 저수지와 어우러진 소나무, 참나무림과 다양한 봄꽃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속리산국립공원은 청주와 대전 등 인근보다 기온이 2~3도 낮아 매년 다른 지역의 벚꽃이 지고 나면 개화하기 시작한다.

올해는 개화시기 동안(3월 18일~4월 17일) 속리산 지역의 평균기온이 지난해보다 1.9도 낮아 벚꽃 개화 시기가 1주일 정도 늦어졌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