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 남한강서 남성 시신 발견

남한강에서 숨진 남성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7일 오전 8시 7분쯤 충북 단양군 단양읍 별곡리 남한강에서 4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숨진 채 수면에 떠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숨진 남성의 지문을 감식하는 등 신원파악에 나서는 한편, 사망원인 등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