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예타 면제 건의사업 2건으로 축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충북도, 예타 면제 건의사업 2건으로 축소

충청북도가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 건의한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대상사업 4건에서 2건으로 축소했다.

도는 애초 건의한 4건 가운데 미래해양과학관과 평택에서 오송 간 복복선화 등 2건을 제외하고, 충북선 철도 고속화사업과 중부고속도로 전 구간 조기 확장 2건만 경제성 조사를 제외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는 균형발전위원회가 건의 사업을 추려달라고 요구해온데 따른 것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