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학부모연합회 무상급식 시행 촉구 범도민 서명운동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충북학부모연합회 무상급식 시행 촉구 범도민 서명운동

 고교무상급식 전면 시행 촉구 범도민서명운동 (사진=충북학부모연합회 제공)

고교무상급식 전면 시행 촉구 범도민서명운동 (사진=충북학부모연합회 제공)
충북학부모연합회는 "학부모에게 급식비 부담을 전가하려는 충청북도와 교육청의 꼼수를 강력히 규탄한다"며 "충북도의회는 두 기관의 조속한 협의를 중재하고 협의 전까지 예산안 심사를 전면 ‘보이콧’하라"고 촉구했다.

충북학부모연합회는 6일 성명을 내고 "충청북도와 도교육청이 고등학교 무상급식을 시행할 의지가 있기는 한 것인지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며 "더 이상의 협상 노력 없이 각자의 주장대로 예산을 편성하고, 나머지 급식 비용은 학부모에게 전가하려는 꼼수는 아닌지 의심스럽기까지 하다"고 밝혔다.

이들은 "강원, 광주, 세종, 울산, 인천, 전남, 전북, 제주가 고교 무상급식을 전면 시행하고 있고 내년에는 대전, 충남, 경남까지 확산된다"며 "왜 충북에 산다는 이유만으로 아이들이 역차별을 받아야 하는 것이냐"고 따졌다.

또 "충북도의회의 단호한 결단과 강력한 중재를 촉구한다"며 "충북도의회 예결위는 양 기관의 합의가 이루어지기 전까지 예산안 심사를 전면 ‘보이콧’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충북학교학부모연합회는 "6일부터 무상급식 전면 시행을 촉구하는 범도민 서명운동, 안전하고 효율적인 급식 시스템 구축을 위한 ‘학교 급식법 개정’을 제안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