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구급대원 폭행한 50대 입건

(사진=자료사진)

(사진=자료사진)
충북 진천경찰서는 6일 술에 취해 119구급대원을 폭행한 A(57)씨를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달 29일 오후 7시쯤 진천군 백곡면 자신의 집에서 119구급대원 B(32)씨를 얼굴을 발로 차고 허벅지를 깨물어 전치 2주의 부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마을 여행에서 술을 마신 A씨가 집에 돌아온 뒤 갑자기 호흡이 불규칙하다는 주민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던 B씨는 응급처치 과정에서 아무런 이유없이 폭행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전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한 뒤 조만간 신병처리 여부 등을 결정할 방침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