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기원, 와인특허 4종 통상실시권 계약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충북농기원, 와인특허 4종 통상실시권 계약

와인토굴 (사진=영동군 제공)

와인토굴 (사진=영동군 제공)
충청북도 농업기술원은 와인연구소가 개발한 와인특허 4종에 대해 충북 및 경북지역 7개 업체와 통상실시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기술이전하는 특허기술은 와인 부산물이 첨가된 쌀쿠키 제조방법, 복숭아 블랜딩 와인, 향미가 개선된 아로니아 와인, 와인코팅 팽화과자 제조방법 등이다.

도 농기원은 이번 통상 계약으로 와인 판매뿐 아니라 농가 와이너리 방문객이 증가하는 등 영동와인 산업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재관 도 농기원 와인연구소 소장은 "앞으로도 개발된 기술이 다양한 상품으로 현장에서 실용화 될 수 있도록 기술이전 교육 및 상품화 등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