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면사무소 연못서 70대 女 숨진 채 발견

충북 괴산군의 한 면사무소 연못에서 70대 주민이 물에 빠져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괴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20분쯤 A(78, 여)씨가 괴산군 사리면사무소 연못에 빠져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경로잔치에 참석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몸에 외상 등이 없는 점 등으로 미뤄 연못에 빠져 변을 당했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청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